시사이천
지방자치 사회/종합 경제/농업 교육/복지 문화/체육 사람들 오피니언 보도자료
2019년 10월 22일(화)
> 뉴스 > 사회종합 > 일반
     
이천시, 아프리카 돼지열병 방역 총력 '임도 차단'
신둔면 지석리와 남정리 일대 임도(12.76km) 통행 금지
2019년 10월 04일 (금) 18:09:57 시사이천 jn5999@hanmail.net

   
 
이천시가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하여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전염성과 치사율이 매우 높은 고병원성 바이러스에 속하는 돼지열병 확산을 막기 위해 신둔면 지석리 일대와 남정리 일대 임도(12.76km)에 대해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해제될 때까지 통행을 금지시켰다.

신둔면 지석리 부근에 돼지동장 및 한국양돈기술원은 임도와 500여 미터 거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평일 및 주말에도 많은 등산객이 이용하고 있어 방역에 취약한 지역이다.

김영준 산림공원과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농가초소와 사료차량 이동 등에 방역하는것도 맞지만, 만일에 하나라도 방역에 구멍이 뚫리지 않도록 선제적 방역 의미로 임도통행을 금지시켰다”며 "시민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힌편, 이천시는 지난 2일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추가로 발생됨에 따라 오후 5시 각 상황과 분야별로 농가를 집중관리하기 위해 긴급 읍면동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오전 10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주재로 열린 영상회의와 오후 1시 이재명 경기도지사 주재로 열린 영상회의에서 나온 문제점과 대책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이천시는 축산차량 소독·출입을 통제하기 위해 거점소독시설 3곳, 시 경계지역 통제초소 7곳, 농가통제초소 146곳을 24시간 운영하고 있으며, 시 청사에 방역 소독시설을 설치해 물품보급과 근무교대 등을 위해 통제초소에 방문 시 사전 소독을 실시하며 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외국식료품 판매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하고, 양돈농가 수도사용량은 수도검침원의 농가 출입 없이 인정검침 하는 등 농가와의 접촉을 최대한 줄이고 있다.

이천시는 경기도내 최대 양돈 농가 밀집 지역으로 183개 농가에서 44만9천여 마리의 돼지를 키우고 있다.

시사이천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이천(http://www.sisai.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이천시 사음동 198 다숲애 B동 402호  |  대표전화 : 031)632-5252  |  팩스 : 031)633-5991
사업자등록번호 : 126-27-72123  |  등록번호 : 경기 아 50206  |  등록일 : 2011. 3. 23  |  발행인·편집인 : 이석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미
Copyright 2011 시사이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n5999@sisai.co.kr